최종편집시간 : 2017년 07월 24일 17:3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넥슨, '메이플블리츠X' 2차 시범 테스트 실시

26일까지 안드로이드OS 이용자 대상 2차 테스트 진행
신규 영웅 데몬슬레이어·신규 전장 저주받은 신전 공개

차은지 기자 (chacha@ebn.co.kr)

등록 : 2017-04-20 15:17

▲ 메이플블리츠X 대표 이미지.ⓒ넥슨
넥슨은 모바일 신작 '메이플블리츠X'의 2차 시범 테스트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메이플블리츠X는 인기 온라인게임 '메이플스토리' IP를 활용한 실시간 전략배틀 모바일게임으로 이번 테스트를 거쳐 연내 글로벌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이번 테스트에서는 지난 1차 테스트 때 공개한 메르세데스, 팬텀, 오즈, 카이린 외 전사 계열인 데몬슬레이어를 추가하고 신규 전장 '저주받은 신전'을 포함해 총 4개의 맵을 공개한다.

총 16개의 등급을 두고 치열한 대전이 가능한 랭크전 모드와 간편하게 PvP를 즐길 수 있는 빠른 대전 모드를 지원하며 디펜스 게임 방식의 몬스터파크, 치밀한 연구와 공략이 필요한 던전모드 등 다양한 싱글 플레이 콘텐츠를 선보인다.

메이플블리츠X의 2차 시범 테스트는 오는 26일까지 진행되며 안드로이드OS 이용자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넥슨은 이번 테스트를 기념해 랭크 등급 5급 이상을 달성한 유저들에게 정식 출시 후 3만원 상당의 스페셜 패키지를 지급하고 용사 이상을 달성하면 추첨을 통해 20명에게 문화상품권을 제공한다.

또 빠른 대전, 랭크전을 통해 합산 5승을 달성하면 정식 출시 후 테스터 전용 초상화, 장로스탄 레전드리 카드가 포함된 스페셜 에디션 패키지 아이템을 전원 지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