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1일 17:3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성세환 BNK금융회장, 주가시세조정 혐의로 구속수감

백아란 기자 (alive0203@ebn.co.kr)

등록 : 2017-04-19 06:57

BNK금융지주 성세환 회장과 주요 계열사 대표가 자사 주가 시세조종 혐의로 18일 구속 수감됐다.

이날 부산지방법원은 범죄 혐의가 소명되고 증거 인멸의 우려가 있다며, 성 회장 등에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성 회장 등은 지난해 유상 증자 과정에서 계열사 자금 대출을 이용해 주가 조종에 개입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편 BNK 금융지주는 부산은행과 경남은행 등을 계열사로 두고 있는 국내 5위 금융회사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