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9월 23일 14:1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성세환 BNK금융회장 "위기를 기회로…수익성·건성정 강화 추진"

부산은행, 상반기 경영전략 회의 개최

백아란 기자 (alive0203@ebn.co.kr)

등록 : 2017-01-23 19:54

▲ ⓒ부산은행

BNK금융그룹 부산은행은 지난 21일 은행 본점에서 전 임원과 부실점장, BRM(리테일영업팀장)이 참석한 가운데 '2017년 상반기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 부산은행은 미국의 금리 인상 여파, 동남 경제권 경기 악화 등 대내외 어려운 경제 환경에 대비해 수익성과 건전성 강화에 집중하는 영업 전략을 추진키로 했다.

또한 소매대출 전담부서(리테일금융부)를 신설하고, BRM(리테일영업팀장)을 확대해 소매금융 경쟁력을 한층 강화할 방침이다.

아울러 부산지역 중심상권 중심으로 패밀리그룹(FG)제도를 확대 실시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부산은행은 최근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민과의 상생을 위해 지난해 성과 우수 직원들에게 ‘밀양 얼음골 사과’와 ‘가락 황금쌀’을 특별선물로 전달했다.

성세환 BNK금융회장은 "올해 부산은행 창립 50주년을 맞이해, 지난 50년간 부산은행을 믿고 신뢰해 준 고객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그룹의 경영화두인 절전지훈(折箭之訓·가는 화살도 여러 개가 모이면 꺾기가 힘들다)의 정신으로 전 직원이 하나로 뭉쳐 다가올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 지역과 함께 100년 은행으로의 성장해 나가자"고 말했다.

한편 이날 경영전략회의에는 송길영 다음소프트 부사장이 ‘상상하지 말라. 그리고 관찰하라.’라는 주제로, 변화하는 생활방식에 대한 철저한 관찰과 분석의 중요성에 대해 특별 강연을 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