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9월 24일 16:5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국타이어 후원 '24시 시리즈' 2017 시즌 개막

'한국 24시 두바이'을 시작으로 6개국서 7라운드 진행
2018년까지 대회 참가 차량에 한국타이어 레이싱 타이어 장착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등록 : 2017-01-12 14:22

▲ ⓒ한국타이어

한국타이어는 타이어를 독점 공급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내구 레이스 '24시 시리즈(24H Series)' 2017 시즌이 오는 12일부터 3일간 두바이에서 개최되는 개막전을 시작으로 11개월의 대장정에 돌입한다고 12일 밝혔다.

24시 시리즈는 포르쉐 991, 람보르기니 우라칸, 메르세데스 벤츠 AMG GT3, 아우디 R8 등 세계적인 프리미엄 차량들이 참가해 24시간 동안 쉬지 않고 고난도의 서킷을 주행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내구 레이스다.

24시 시리즈 2017 시즌은 한국 24시 두바이(HANKOOK 24H DUBAI) 개막전을 시작으로 이탈리아, 오스트리아, 프랑스, 스페인, 미국 등 전 세계 6개국에서 7라운드에 걸쳐 진행된다. 한국 24시 두바이는 세계에서 가장 현대적인 서킷 중의 하나인 두바이 오토드롬(Dubai Autodrome)에서 개최된다.

서킷 한 바퀴에 5.39킬로미터이며 사막 한가운데 위치한 특성상 바람과 날씨에 따라 트랙 위의 모래량이 좌우되기 때문에 타이어의 그립 성능과 접지력이 경기 결과에 큰 영향을 미친다. 또 핸들링 등 드라이버가 원하는 대로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 타이어의 퍼포먼스가 가장 중요하다.

한국타이어는 지난 2015년부터 세계적인 품질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24시 시리즈의 공식 타이틀 스폰서와 함께 타이어를 독점 공급하며 글로벌 Top Tier 기술력과 프리미엄 브랜드 가치를 입증했다.

오는 2018년까지 대회에 참가하는 모든 차량에 한국타이어의 레이싱 타이어가 장착되며 모든 경기에서 '24H Series Powered by Hankook Tire'라는 공식 명칭이 사용된다.

이를 통해 전 세계 모터스포츠 팬들에게 한국타이어의 최고를 향한 열정과 혁신적인 도전 정신을 담은 브랜드 커뮤니케이션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1992년 국내 최초의 레이싱 타이어인 Z2000 개발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모터스포츠 활동을 시작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