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2월 19일 14:1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우리은행, 굿네이버스와 청소년 지원 MOU 체결

어린이·청소년 대상 금융상품 가입을 통한 기금 지원
금융상품 가입시 '저소득 여아·청소년 자립지원 프로그램' 자동기부

유승열 기자 (ysy@ebn.co.kr)

등록 : 2017-01-11 11:06

▲ 10일 서울 중구 소공로 소재 우리은행 본점에서 이광구 우리은행장(오른쪽)이 양진옥 굿네이버스 회장(왼쪽)과 함께 '우리은행-굿네이버스, 청소년 미래드림 프로젝트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우리은행

우리은행은 10일 서울 중구 소공로 소재 우리은행 본점에서 사단법인 굿네이버스 인터내셔날(이하 굿네이버스)과 저소득 여아지원 및 청소년 자립지원을 위한 '청소년 미래드림 프로젝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따라 고객은 우리은행의 금융상품 가입시 굿네이버스의 나눔활동에도 참여할 수 있다. '우리아이주택청약종합저축' 또는 '우리아이행복적금'을 가입한 어린이와 청소년에게 금융바우처를 지급하고, 동시에 굿네이버스에서 운영하는 청소년 지원 프로그램에 기금을 적립할 예정이다.

기부된 금액은 굿네이버스의 '저소득 여아 및 청소년 자립지원 프로그램'에 후원되며, 기부참여 고객은 기부금이 국세청 홈텍스에 반영돼 연말정산 세액공제 혜택을 자동적으로 받게 된다. 본인의 기부내역은 국세청 연말정산서비스 및 우리은행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고객은 금융혜택과 함께 나눔의 기쁨을, 청소년들에게는 따뜻한 미래를 나눌 수 있는 기회가 돼 기쁘다"며 "금융을 통한 나눔 확산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