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4월 30일 23:1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마트보다 싸다” 티몬, 슈퍼마트 냉동·냉장식품 판매

차량 확대해 래핑 및 택배 상자 디자인 리뉴얼
서울 17개 구 당일예약배송 실시

김언한 기자 (unhankim@ebn.co.kr)

등록 : 2017-01-11 09:31

▲ 티몬의 홍보모델들이 냉장냉동차량을 이용해 집앞까지 식품을 배송하는 서비스를 홍보하고 있다.ⓒ티몬

티몬이 만반의 준비를 마치고 냉장·냉동식품 판매에 돌입한다.

티몬은 생필품 전문몰인 ‘슈퍼마트’의 전담 배송차량과 유니폼을 비롯해 박스 디자인을 새 단장하고 냉장·냉동식품 판매를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티몬은 냉동차량을 도입해 400여종이 넘는 냉장·냉동식품 판매를 시작한다. 매일 찾게 되는 우유, 치즈 등 유제품을 비롯해 만두와 김치, 불고기브라더스 등의 반찬류와 아임닭, 무꼬뭐꼬 떡볶이, 스테프핫도그 등 기존 온라인에서 큰 인기를 끌었던 간식류 등을 판매한다.

마트 대비 최대 10% 할인된 저렴한 가격에 제공되며 집 앞까지 신선하게 식품배송 배송이 실현된다. 당일 예약배송 서비스와 생필품 포함해 2만원 이상 구입 시 무료배송 혜택이 강점이다.

당일 예약 서비스는 오전7시~오후10시 사이에 진행되며 소비자가 배송시간을 지정할 수 있다. 예약배송은 현재 서울 17개구에서 실시 중이며 점차 지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티몬은 매주 4~5개의 식품을 지정해 인터넷 초특가로 판매한다. 이번주는 불고기브라더스 한우사골곰탕 600g을 티몬가에서 35% 추가 할인한 3900원에 선보인다. 매일유업 바리스타 에스프레소 라떼 250ml는 10% 할인한 1290원에 판매한다.

이번 주 일요일에는 런칭 기념 이벤트로 서울우유 커피포리 200ml가 기존 티몬가에서 71% 할인된 200원에, 불고기 브라더스 숯불구이는 티몬가에서 43% 할인한 3900원에 판매될 예정이다.

홍종욱 마트그룹장은 “냉장냉동 서비스 시작으로 슈퍼배송 차량과 상자의 리뉴얼된 디자인을 통해 소비자에게 더 친근한 이미지로 다가가겠다”며 “소비자들의 체감 물가를 내리고 편의성을 확보하기 위해 취급 상품 역시 지속적으로 늘려갈 예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