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6월 24일 16:13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이마트, 340여개 중소협력사에 820억원 대금 조기 지급

명절 후 지급 대상인 중소협력사에 연휴 전 25일에 앞당겨 대금 지급
전액 현금 지급 통해 중소협력회사 명절 자금운용 원활해 지길 기대

김지성 기자 (lazyhand@ebn.co.kr)

등록 : 2017-01-08 08:54

▲ ⓒ
이마트가 설 명절을 맞아 중소 협력사들의 자금난 해소에 앞장선다.

이마트는 중소 협력회사들의 명절 자금운용에 도움을 주기 위해 340여개의 협력회사를 대상으로 820억원 규모의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대금 조기지급 대상은 명절 이후인 1월 31일에 대금이 지급될 예정인 중소협력사들로, 당초 예정 지급일보다 6일 앞당겨 명절 시작 전인 25일에 지급받을 수 있게 돼 명절 자금운용에 숨통이 트일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마트는 이번 조기 지급 대금을 전액 현금 결제로 지급될 예정으로, 상여금과, 임금, 원자재 대금 등 자금 소요가 많이 발생하는 명절을 맞은 협력사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한 준비한 조치라고 밝혔다.

양춘만 이마트 경영지원본부장은 "설 명절을 맞아 협력사의 납품 대금을 앞당겨 지급함으로써 중소 협력회사들의 자금난 해소에 적지 않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협력회사와 다양한 상생 방안 마련에 더욱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