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4월 30일 23:1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CES 2017] 캠시스·베프스, 전장·정보보안 핵심제품 알린다

IT업계 화두 자동차 전장·정보보안 제품 전시로 해외시장 공략
박영태 캠시스 대표 "해외 신규 파트너 확보 전력 다할 것"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등록 : 2017-01-06 11:48

▲ 캠시스의 'CES 2017' 부스 전경.ⓒ캠시스

㈜캠시스는 생체인식 정보보안 사업 관련 핵심 자회사인 베프스와 함께 오는 8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국제전자제품박람회) 2017'에 참가해 한층 강화된 제품 라인업과 신제품을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CES는 IT 업계의 최신 트렌드를 한자리에서 확인할 수 있는 세계 최대 가전박람회로, 캠시스와 베프스는 이번 CES의 화두인 자동차 전장과 정보보안과 관련된 핵심제품으로 참가했다.

캠시스는 CES에서 주목 받고 있는 전장제품을 주력으로 선보이며 전장카메라의 의무장착 정책 도입으로 주요 시장으로 떠오르고 있는 북미지역을 비롯해 해외 전문 바이어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겠다는 전략이다.

캠시스 전장사업부문의 대표 제품군인 어라운드 뷰 모니터(AVM)의 경우 가격 경쟁력을 갖춘 보급형(AVM-200), 상용차전용(AVM-121), HD급 화질(AVM-500), 자율주행(ADAS)기술인 차량주변 물체 감지(MOD)기능을 접목한 모델(AVM-130) 등을 전시한다. 다양한 종류의 전장카메라와 커넥티드 카(Connected Car)구현을 위한 차량 인포테인먼트(IVI) 시스템도 함께 만나 볼 수 있다.

캠시스의 자회사 베프스는 사물인터넷(IoT), 스마트카 등의 발전으로 정보보안 분야의 중요성이 더욱 대두되고 있는 IT 트렌드를 반영해 차별화된 하드웨어 보안제품과 기술 소개로 해외시장을 공략한다.

이번 박람회에서 베프스는 자체 개발한 강력한 보안칩과 지문인식 기능을 적용한 휴대용 저장장치인 '바이오닉 키(BIONIC KEY)'를 처음 공개한다. 이외에도 안전한 인터넷 접속을 도와주는 휴대용 네트워크 인증/보안 장치 등도 함께 전시한다.

박영태 캠시스 대표이사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전 세계 IT 트렌드를 주도하는 대표적인 전시회에 참가해 세계 각국의 바이어와 참관객들을 대상으로 공들여 개발한 신제품과 기술들을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며 "이번 박람회 참여를 통해 기존 북미지역 파트너와의 관계를 강화하고 해외 신규 파트너 확보를 위해 전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