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0월 20일 17:5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국민은행, 희망퇴직 2800여명 신청

임금피크직원 및 장기근속직원 인생설계 지원
고용 선순환 통한 조직활력 제고 기대

유승열 기자 (ysy@ebn.co.kr)

등록 : 2016-12-23 09:10


KB국민은행은 총 2800여명의 직원이 희망퇴직을 신청했다고 23일 밝혔다. 신청자를 대상으로 심사를 거쳐 최종 인원을 확정할 예정이며, 희망퇴직을 신청한 직원은 내년 1월 20일까지 근무한다.

이번 희망퇴직은 제2의 인생설계를 준비하는 직원들의 의견을 반영해 임금피크직원 및 장기근속직원을 대상으로 실시한 순수한 희망퇴직으로, 지난 19일부터 22일까지 희망퇴직 신청을 받았다.

국민은행은 지난해부터 임금피크 제도를 새롭게 개선해 성과가 우수한 직원은 현직에서 정년까지 계속 근무할 수 있도록 했다. 임금피크 대상 직원은 일반직무, 마케팅직무, 희망퇴직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도록 매년 기회를 부여하고 있다.

희망퇴직을 신청한 임금피크 직원에게는 최대 27개월 이내, 장기근속직원은 정년까지 잔여 근무기간을 감안하여 최대 36개월의 특별퇴직금을 지급하며, 재취업의 기회도 부여할 계획이다.

아울러 국민은행은 각종 전직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으며, 'KB경력컨설팅 센터' 운영을 통해 퇴직 후 사회진출을 지원하고 있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희망퇴직은 직원들에게는 제2의 인생설계 기회를 제공하고, 은행은 조직 생산성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