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1일 09:55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롯데제과, '마가렛트 고구마' 출시

청정지역 땅끝마을 해남 고구마 사용
고구마 소재로 한 다양한 디저트 인기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등록 : 2016-12-01 17:30

▲ ⓒ롯데제과
롯데제과 마가렛트가 해남 고구마를 만났다.

마가렛트는 1987년 출시 이래 연간 약 500억원의 매출을 올리는 비스킷 시장 대표 제품이다. 기존 오리지널, 초코맘, 밀크&쿠키 3종에서 이번에 '마가렛트 고구마'를 추가했다.

마가렛트 고구마는 부드러운 마가렛트 속에 웰빙 소재로 이름난 고구마를 넣은 제품으로, 마가렛트 고유의 촉촉하고 부드러운 식감에 찐고구마의 달콤함이 앙상블을 이룬 소프트쿠키다. 겉은 보랏빛을 띄고 속은 노란 고구마에 볶은 검정깨가 박혀 있어 다채로운 색감을 강조했다.

고구마는 섬유질이 많아 변비에 좋은 건강식품으로 혈압을 낮추며, 스트레스 감소, 노화 방지, 골다공증 예방 등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마가렛트 고구마에는 청정지역으로 유명한 땅끝마을 해남 고구마를 사용해 더욱 진한 고구마맛을 살렸다. 제품 가격은 편의점 기준 12봉 4400원, 18봉 6600원이다.

롯데제과 관계자는 "아이스크림, 음료, 케이크 시장에 고구마를 소재로 한 다양한 디저트가 인기를 모으고 있어 이런 트렌드를 반영한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도 롯데제과는 카스타드 스위트골드, 고구마칩(스낵), 워메고구메(아이스크림) 등 다양한 고구마 제품을 선보여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