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4월 04일 02:0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이지스자산운용-대신證, 4Q 서울 오피스 매매지수 발표

지난해 높은 가격 상승 조정에 일년새 1.7% ↑
거래규모 10.5조원…GDP 비례, 금리 반비례
"경기둔화發 금리 하락·거래 규모 확대 긍정적"

김채린 기자 (zmf007@ebn.co.kr)

등록 : 2020-02-25 15:05

▲ ⓒ이지스자산운용

이지스자산운용과 대신증권이 25일 2019년 4분기 '이지스-대신 서울 오피스 매매지수' 보고서를 발표했다.

이지스-대신 서울 오피스 매매지수는 노벨경제학 수상자 예일대 로버트 쉴러 교수의 케이스-쉴러 지수를 활용해 개발했다. 이 지수는 지난해 2월 금융투자협회에서 기자간담회를 통해 처음 공개했다. 분기 단위로 지수를 발표하고 있다.

보고서는 2001년 서울 오피스 매매가격 지수를 기준값 100포인트로 삼았다. 올해 4분기 서울 오피스 매매가격지수는 351.5포인트다. 직전 분기인 2019년 3분기(348.7포인트) 대비 0.8% 상승, 전년동기(345.7포인트) 대비 1.7% 상승한 수치다. 2019년 가격상승률 둔화는 전년도인 2018년에 10% 이상 높게 상승했던 추세가 일부 조정되면서 나타났다.

2019년 거래된 서울 오피스 거래규모는 약 10.5조원으로 가장 많은 거래를 보인 2018년 총 거래규모인 10.8조원과 유사한 수준으로 나타났다. 또 2017년부터 거래규모가 지속적으로 9조원 이상을 보이고 있어 거래시장의 규모가 과거에 비해 확대됐다.

서울 오피스 매매가격 변화는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인 2010년부터 GDP 상승과 비례, 금리와 반비례 중이다. 2019년 4분기에 오피스 매매가격이 GDP보다 조금 높은 상승세를 보였지만 전체적으로 지난해는 GDP 가격상승에 다시 수렴했다.

이지스자산운용과 대신증권 관계자는 "경기둔화로 인한 금리 하락과 거래시장 규모의 확대가 오피스 투자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그러나 경기둔화로 인한 저층부 리테일의 매출감소와 임대인 수요 감소도 전망되는 바 과거와 같은 높은 가격 상승보다는 연간 2% 전후의 상승이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보고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이지스자산운용 홈페이지 '리서치 - 인사이트' 코너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