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3월 30일 15:2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중기·소상공인 돕자" 기업은행 소유 부동산 임대료 30% 인하

이윤형 기자 (y_bro_@ebn.co.kr)

등록 : 2020-02-23 18:46

기업은행이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을 위해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한다.

IBK기업은행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오는 3월부터 3개월 동안 기업은행이 보유한 건물의 임대료를 30% 인하(월 100만원 한도)한다.

혜택을 받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은 모두 55개사로서, 임대료 인하를 통해 3개월간 약 5000만원의 임대료 부담을 덜게 되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기업은행이 보유한 임대건물이 많지는 않지만, 건물에 입주한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은 임대차 관계를 넘어 모두 기업은행의 소중한 고객으로, 매출감소 등 경영애로를 겪고 있는 임차인을 위해 인하한다"고 밝혔다.

한편 기업은행은 지난 1월 '소상공인 초저금리 특별대출'을 출시해 1%대의 금리의 특별자금을 지원 중이다.

또한 지난 19일에는 은행권 공동으로 지역신용보증재단과 '코로나19 피해기업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1000억원 규모의 저금리 대출을 출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