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4월 09일 17:0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CES 2020] 하현회 부회장, 페북·티모바일 등 글로벌 기업 만난다

CES2020 참관…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가속화 구상
페이스북,티모바일 등 글로벌ICT 기업과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전략 머리 맞대

문은혜 기자 (mooneh@ebn.co.kr)

등록 : 2019-12-26 09:00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차별화된 고객 가치 창출을 위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가속화 구상을 위해 내년 1월 7일부터 10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2020를 찾는다.

26일 LG유플러스에 따르면 하 부회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은 CES2020에 참가해 전사적으로 추진중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을 점검할 계획이다.

하 부회장은 먼저 페이스북, 티모바일 등 글로벌 ICT기업들을 만나 각 사가 추진 중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현황을 공유하고 이를 기반으로 한 혁신 과제와 성과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를 갖는다.

이외에도 LG전자, 삼성전자 등 주요 제조사들과 5G 디바이스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한편 AI와 IoT, 5G기반의 플랫폼 기반 서비스 확대 및 고도화, 빅데이터가 접목된 스마트 서비스 등에 대해서도 살펴볼 계획이다.

현대자동차와 현대모비스, 인텔 등 자율주행과 스마트 모빌리티 분야도 꼼꼼히 점검한다. 하 부회장은 커넥티드카와 연계하는 이통사의 사업모델 점검과 협력을 위해 자율주행 분야 글로벌 선도 기업을 방문하고, 국내외 기업의 첨단 기술을 활용한 사업모델도 관심있게 볼 계획이다.

하 부회장은 “디지털 전환을 통한 운영방식과 서비스 혁신이 5G시대의 차별화 된 고객 가치를 창출하는 핵심 수단이 될 것”이라며 “세계 최고 수준의 네트워크와 서비스 역량을 기반으로 글로벌 기업과의 협력도 더욱 활발히 추진해 본원적인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