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2월 27일 08:5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대림산업, 구글 어시스턴트로 온 집안 음성 제어

세대 내 조명, 난방, 대기전력차단 콘센트 바로 활요
엘리베이터 호출, 에너지 사용량 조회 등 서비스 확장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등록 : 2019-11-26 16:33

▲ 모델이 구글 어시스턴트가 설치된 스마트폰과 구글 홈 스피커를 통해 스마트 홈 기능을 구동하고 있다. ⓒ대림산업
대림산업은 국내 건설사 최초로 '구글 어시스턴트'와 홈 네트워크 시스템을 연동해 집안을 제어할 수 있는 스마트홈을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스마트폰이나 음성인식 스피커를 통해 홈 네트워크에 연결된 다양한 기능을 간단하게 말만하면 사용할 수 있다. 세대 내 조명, 난방, 대기전력차단 콘센트 등은 바로 활용 가능하다.

향후 엘리베이터 호출, 방범, 에너지 사용량 조회 기능 등으로 서비스를 확장할 계획이다.

구글 어시스턴트는 구글에서 제공하는 인공지능 플랫폼으로 원하는 내용을 말하면 에어컨, 세탁기, 냉장고 등 1만여개 이상의 사물인터넷(IoT) 제품을 제어할 수 있다.

대림산업은 호환성이 떨어지는 개별 회사의 음성인식 시스템 활용이나 어플리케이션 개발 대신 입주자들이 보유하고 있는 스마트폰과 인공지능 음성인식 스피커를 활용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대림코퍼레이션과 함께 구글어시스턴트 및 네이버 인공지능 플랫폼인 '클로바'와 연동을 완료했다.

대림산업은 앞으로도 다양한 인공지능 플랫폼을 통해 스마트홈을 구현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장할 계획이다.

이번 홈 네트워크 연동 시스템은 'e편한세상 거제 유로아일랜드'부터 적용되며 추후 적용 단지를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