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2월 28일 17:4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윤석헌 "금융감독, 핀테크 혁신 제대로 따라가야"


서울국제금융컨퍼런스 환영사에서

김남희 기자 (nina@ebn.co.kr)

등록 : 2019-10-30 15:03

▲ ⓒEBN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금융감독이 핀테크 혁신에 따른 변화를 제대로 따라가야 한다"면서 "혁신에 대응하지 못하면 새로운 위험이 초래될 수 있다"고 혁신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30일 열린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진행된 서울국제금융컨퍼런스(SIFIC) 환영사에서 윤 원장은 "변화를 선도하기 위해 새로운 경쟁력을 갖추는 한편 다가올 위험에 철저히 대비하고 그 결과에 책임지는 금융혁신을 해야 한다고 밝혔다.

먼저 윤 원장은 핀테크 시대의 감독 방향으로 '역동적인 금융혁신'을 제시했다.

핀테크 기업인의 애로사항을 금융규제 샌드박스에 반영하고 현장 자문과 스케일업 펀딩 지원 등을 통해 핀테크 혁신을 뒷받침하겠다는 의미다.

윤 원장은 "취약계층의 금융 접근성을 높이고 핀테크 기술로 사회문제 해결을 추구하는 임팩트 핀테크(Impact Fintech)를 지원하겠다"면서 "핀테크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고 금융회사의 내부통제 체계를 강화하는 한편 효과적인 감독을 위해 섭테크(SupTech)를 도입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섭테크는 금융감독(Supervision)과 기술(Technology)의 합성어로 최신기술을 활용해 금융감독 업무를 수행하는 기법을 말한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