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4월 02일 16:5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내게 맞는 투자물건, 예보 공매에서 찾으세요"

저축은행 구조조정 과정서 취득한 30개 PF부동산 등 일괄공매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등록 : 2019-10-29 18:14

▲ ⓒ예금보험공사

예금보험공사(사장 위성백)는 저축은행 구조조정 과정에서 취득한 30개 PF부동산 등에 대해 오는 11월 13일부터 그랜드페어(일괄공매)를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일괄공매는 상가(15건), 사업부지(2건), 아파트(2건), 콘도회원권(1건), 봉안당(1건) 등 다양한 물건을 매각한다.

물건 중 서울 강남구 역삼동 한신인터벨리 상가 58개호와 도곡동 극동스타클래스 상가 18개호는 강남 요지에 입지해 접근성과 사업성이 높아 투자가치가 큰 물건으로 평가받고 있다.

서울 광진구 자양동 광진하우스토리 아파트 3개호, 용산구 한강로 토투밸리 상가, 남양주시 화도읍 금남리 빌라는 개인투자자에게 적합하고,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영덕동 토지, 충북 음성군 금석리 토지는 부동산 개발사업 등 기관투자자에게 적합한 물건으로 꼽힌다.

예보 관계자는 "전국 각지에 소재한 폭넓은 가격대(1억원~230억원) 물건으로 구성돼 있어 수요자에게 매력적인 투자기회가 될 것"이라며 "다만 일부 물건의 경우 유치권자, 점용자, 미납관리비 등 제약요인이 있는 것도 있으므로 매수희망자는 대상물건에 대해 사전에 충분히 조사해 입찰에 참여하기를 권장한다"고 말했다.

예보는 잠재투자자들이 그랜드페어 공매물건에 대해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관련 공매정보 등을 예보공매정보시스템(K-Asset) 게재 및 메일링서비스 등 다양한 방식으로 제공하고 있다. 아울러 온·오프라인 IR활동 강화를 통해 투자자 발굴 및 장기 미매각 자산의 매각율을 지속적으로 제고하고 있다.

예보는 "정부가 주도하는 사회적 가치 구현을 위해 PF사업장 조기정상화 및 매각 전 임대·공익목적 활용 등을 추진함으로써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지속 구현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