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2월 28일 17:4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선수·갤러리 의전차 7시리즈 130대 투입

프리미엄 의전 서비스 '호평'

권녕찬 기자 (kwoness@ebn.co.kr)

등록 : 2019-10-27 22:00

▲ BMW코리아가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에 참가한 선수와 갤러리를 위해 프리미엄 의전 서비스를 제공했다고 밝혔다. ⓒBMW코리아

▲ BMW코리아가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에 참가한 선수와 갤러리를 위해 프리미엄 의전 서비스를 제공했다고 밝혔다. ⓒBMW코리아

BMW 코리아가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2019 (BMW Ladies Championship 2019)' 참가 선수 와 갤러리의 의전을 위해 뉴 7시리즈 130대를 투입했다고 27일 밝혔다.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2019는 한국에서 개최되는 유일한 LPGA 대회로 지난 24일부터 27일까지 나흘간 부산 기장군에 위치한 'LPGA 인터내셔널 부산'에서 개최됐다.

BMW 코리아는 대회 위상에 맞게 130대 모두 BMW 럭셔리 클래스 차량인 뉴 7시리즈를 운영하며 선수단과 갤러리들의 이동을 책임졌다.

동원된 차량은 드라이빙 럭셔리의 상징으로 자리매김해온 6세대 BMW 7시리즈의 부분변경 모델이다. 고급스러움과 안락함, 다이내믹한 주행성능, 최첨단 주행 보조 및 편의 기능을 적용해 플래그십 럭셔리 세단의 품격을 업그레이드한 럭셔리 모델로 지난 6월 국내 출시됐다.

특히 이번 대회 13번홀 홀인원 부상으로 뉴 740Li xDrive 디자인 퓨어 엑셀런스 트림이 제공됐으며 2라운드에서 크리스틴 길만(22, 미국)이 생애 첫 홀인원을 기록하면서 홀인원 부상으로 뉴 7시리즈의 주인이 됐다.

이번 대회에서 장하나(27)가 연장 승부 끝에 미국 교포 대니엘 강(27·한국이름 강효림)을 꺾고 2년 만에 LPGA 투어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