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4월 10일 11:1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예보-신용정보사, 채무자 재기지원·일자리 창출 공동 추진

'사회적 가치 공동실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등록 : 2019-10-25 16:19

▲ 예금보험공사는 25일 5개 신용정보사와 함께 '사회적 가치 공동 실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KTB신용정보 대표이사 윤종범, 우리신용정보 대표이사 김홍희, 고려신용정보 대표이사 윤태훈, IBK신용정보 이호형, 예금보험공사 사장 위성백, SGI신용정보 대표이사 강병세, 예금보험공사 이사 박연서, 케이알앤씨 대표이사 양건승.ⓒ예금보험공사

예금보험공사(사장 위성백)는 25일 5개 신용정보사와 '사회적 가치 공동실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예보는 파산된 금융회사와 자회사인 케이알앤씨가 보유한 부실채권의 관리 및 회수 업무 일부를 민간 전문 신용정보사인 고려신용정보, IBK신용정보, SGI신용정보, 우리신용정보, KTB신용정보에 위임 중이다.

이번 협약은 공적자금 회수라는 예보의 본연의 역할과 더불어 파산금융회사 채무자 중 사회적 취약계층에 대한 재기지원, 일자리 창출, 공정한 채권 추심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현장에서 채무자와 직접 대면하는 신용정보사와의 협력을 강화하고자 이뤄졌다.

아울러 협약식 이후 신용정보사 직원을 대상으로 '공정추심 및 사회적 가치'라는 주제로 외부전문가 특강을 진행해 사회적 가치 공동실현에 대한 공감대를 높이는 등 상호교류의 시간을 마련했다.

예보와 신용정보사는 정기적 협의체를 구성해 앞으로도 상호 소통과 협력을 공고히 하고, 취약계층 채무조정 활성화 캠페인 등을 공동 추진해 사회적 가치를 제고해 나갈 계획이다.

위성백 예보 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사회적 약자에 대한 배려와 따뜻한 금융의 온기를 나누는 사례들이 많이 생기고 전파되길 희망하며, 예보도 신용정보사와의 상생·협력을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