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2월 28일 17:4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올해 3분기 중소기업 수출 전년 동기비 3.3%↓

미·중 무역 분쟁 장기화 등 대외여건 악화 영향

김재환 기자 (jeje@ebn.co.kr)

등록 : 2019-10-17 14:08

▲ 올해 3분기 기업규모별 수출실적ⓒ중기부

올해 3분기 기준 중소기업 수출이 전년 동기 대비 소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중소벤처기업부가 발표한 '2019년 3분기 중소기업 수출 동향'에 따르면 3분기 중소기업 수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3.3% 감소한 252억 달러(약 29조9000억원)로 집계됐다.

중기부는 미·중 무역 분쟁 장기화 및 글로벌 제조업 경기 둔화 등 대외여건 악화와 함께 주력 시장인 중화권 부진이 수출 감소에 영향을 미쳤다고 분석했다.

국가별로 보면 중화권인 홍콩(-23.3%)과 중국(-13.6%), 대만(-6.0%) 등에서 수출이 크게 감소했다.

반면 대(對) 일본 수출은 금형(17.9%)과 전자 응용기기(42.4%), 화장품(38.9%) 등의 수출 호조로 평균 6.9% 증가했다.

품목별로는 상위 10대 품목 중 합성수지(-11.4%)와 철강판(-8.6%), 계측제어분석기(-8.5%), 화장품(-4.6%) 등 4개 품목에서 수출이 줄었다.

플라스틱제품(9.9%)과 자동차부품(17.1%), 기타기계류(8.4%) 등 3개 품목은 수출금액과 물량이 모두 증가했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지난 5월 발표한 중소기업 수출지원대책의 후속 조치로 이달 중 혁신기업의 해외 진출 촉진과 한류마케팅 고도화 등을 반영해 중장기 성장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