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15일 11:3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교보생명 신창재 회장 '지속가능경영 CEO상' 첫 수상

김남희 기자 (nina@ebn.co.kr)

등록 : 2019-10-17 12:20

▲ ⓒEBN
교보생명은 신창재 회장<사진>이 한국표준협회 주최로 18일 개최되는 '2019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대회'에서 '지속가능경영 최고경영자(CEO)상'을 받는다고 17일 밝혔다.

신 회장이 받게 된 지속가능경영 최고경영자상은 표준협회가 이번에 처음 도입한 제도다. 지속가능경영에 힘쓰면서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한 CEO에게 주는 상이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신 회장은 고객·재무설계사·임직원·투자자·정부·지역사회 등 이해관계자의 고른 발전을 지향하는 '이해관계자 경영'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책임(CSR) 경영에 앞장선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고 말했다.

교보생명은 이와 함께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KSI)' 생명보험 부문에서 10년 연속 1위에 올라 금융업계에선 처음으로 표준협회 '명예의 전당'에 헌정됐다고 덧붙였다.

교보생명은 "2010년에는 국내 보험사 중 처음으로 기업의 사회적책임 국제협약인 UN글로벌콤팩트(UNGC)에 가입하고, 2011년부터 매년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하고 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