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4월 10일 11:1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화손보, 광주 광산구 '재난 안전사고' 예방 일조

저소득층·독거노인 세대 화재경보기 설치, 환경 개선
"가을철 재난 피해 예방 위한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등록 : 2019-09-30 15:11

▲ 한화손해보험 호남지역 재난봉사단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대학생 봉사단이 광주광역시 광산구 재난위기가정을 방문해 '주거환경 개선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한화손해보험

한화손해보험(대표이사 박윤식)은 자사 호남지역 재난봉사단 20명이 지난 28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대학생 봉사단과 함께 광주광역시 광산구 재난위기가정 7개 가구를 대상으로 '주거환경 개선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30일 밝혔다.

한화손해보험 재난봉사단과 대학생 봉사단 등 총 70여명은 가을철 발생할 수 있는 재난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해당 가구에 화재경보기를 설치하고 창문 방충망과 형광등을 교체했다. 아울러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해 도배, 장판작업도 진행했다.

회사 관계자는 "올해는 상반기 대전·대구광역시를 시작으로 광주광역시 근무 직원들이 지역 사회의 안전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힘을 모았다"며 "화재와 재난 피해에 대처 능력이 미비한 독거노인, 장애인, 저소득 가구를 도와 갑자기 발생할 수 있는 재난 위기를 예방하고 지역사회와 지속적인 관계를 가져가겠다"고 말했다.

한화손해보험은 지난 2015년부터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지방권역에서는 '재난 위기가정 환경개선'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행사가 17번째 사업이다. 이외에도 서울특별시에서는 '화재피해가정 지원사업'으로 지역의 생활안전망을 구축하기 위해 임직원 참여 봉사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